2018년 7월 30일 월요일

PayGate, “Seyfert Blockchain Wallet.”

PayGate, “Seyfert Blockchain Wallet.”

PayGate (Soyeong Park, CEO) announced on 27th for their hardware-based authentication system, “Seyfert Blockchain Wallet.”

“Seyfert Blockchain Wallet” is an authentication system featuring efficient suspension from hacking and complete restoration of lost account. Especially, it is the first one to support EOS, Ethereum (ETH), Bit Coin (BTC) simultaneously through Multisig Hardware Wallet.

“We have registered the patent of account restoration system based on Multisig and featuring with efficient authentication in Blockchain. We have been working on international patents since the beginning of our business, and there is a steady grow up for acquiring new patents and trademark rights years by years,” said by Lee Byung Don, a technical adviser of PayGate.


페이게이트, '세이퍼트 블록체인 월렛' 출시


페이게이트(대표 박소영)가 최근 하드웨어 기반 인증 시스템 '세이퍼트 블록체인 월렛'을 출시했다고 27일 밝혔다.

'세이퍼트 블록체인 월렛'은 강력한 해킹 차단이 강점인 인증 시스템이다. 계정 분실 시에 완벽한 복구가 가능한 계정 복구 체계도 갖췄다. 특히 '멀티시그 하드웨어 월렛'(Multisig Hardware Wallet)으로써 이오스(EOS) 및 이더리움(ETH), 비트코인(BTC)을 동시 지원하는 업계 최초의 시스템이라는 게 업체 측 설명이다.

이병돈 페이게이트 기술자문위원(소셜아이피허브 대표)은 "페이게이트는 블록체인에 강력한 인증 기능을 더한 '멀티시그 기반 계정복구 체계'의 특허 출원을 완료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회사는 사업 초기에 획득한 국제 특허를 기반으로 글로벌 사업을 진행해 왔다"라며 "몇 년 전부터는 신규 특허 및 상표권 획득 활동도 꾸준하게 이어오고 있다"고 말했다.




기사링크

2018년 7월 24일 화요일

PayGate, P2P Investors Forum Rounded Off

PayGate, P2P Investors Forum Rounded Off


PayGate (Soyeong Park, CEO) held the forum on the 19th in Seoul Jamsil Lotte World Tower (31st Floor, Auditorium Convention Room) and invited P2P investors to discuss about the issues and directions for an overall P2P development.

There were about 80 people participated in the forum including experts, investors, and users of Seyfert platform.

△Professor. Moon Jong-jin, Myongji University, △Mr. Lim Myung-soo, chairman of Korea P2P Financial Investment Association, △Mr. Im Dae-woo, US attorney, △Mr. Shin Dong Wook, Accountant, △Mr. Lee Byung-don, CEO of Technical Advisory

“The ultimate responsibility for investing in P2P financial products goes to the investors themselves. Therefore, it’s important to check and investigate the products through various solutions,” said Moon Jong-jin, a Professor at Myongji University, specialized in Financial Supervisory Service.

Besides, he mentioned “It’s necessary to investigate the debtors such as responsibility for redemption of debts, investment in his own capital, ratios and sources (related to other institutions of debt), valuation of loan management system and repayment plan, professionalism and reliability of P2P loan brokers. We should also keep in mind that high returns come correspondingly along with high risk.”

The presentation included introduction of funds and data flow on Seyfert platform and the future of Seyfert development. At last, there was also a free time of discussion about issues and events for investors.

During the discussion, Soyeong Park said, “The feedback from our Seyfert platform users of P2P financial companies will lead the direction in our development and we will regularly have this kind of forum to improve our service according to the opinions we receive from the investors."

"We will maintain the neutrality as a platform provider and strengthen our due diligence on P2P business. We will monitor and track legally for the suspicious transactions as well," said Park.

페이게이트, P2P 투자자 초청 토론회 성료

페이게이트(대표 박소영)가 지난 19일 서울 잠실 롯데월드타워 31층 오디토리엄 컨벤션룸에서 P2P(개인 간 거래) 투자자를 초청해 P2P 투자 유의사항 및 업계 전반의 발전방향에 대한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문종진 명지대 교수 △임명수 한국P2P금융투자자협회 회장 △임대우 미국변호사 △신동욱 회계사 △기술자문위원 이병돈 대표 등 각 분야 전문위원단 및 세이퍼트 플랫폼 사용 P2P 금융 투자자, 업계 관계자 등 약 80여명이 모였다.

금융감독원 출신의 문종진 명지대 교수는 발표에서 "P2P금융 상품 투자의 책임은 결국 투자자 본인들에게 있다"며 "투자 상품을 여러 방면으로 체크하고 검증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했다.

문 교수는 특히 △채무상환에 책임을 지는 차주가 누구인지 확인하는 것 △차주의 자기자본 투입 여부 △비율과 출처(타기관 대출여부) △대출자금 관리체계 및 상환계획의 타당성 △P2P 대출중개업체의 전문성·신뢰성 점검 등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또한 그는 "고수익에는 반드시 그에 상응하는 높은 위험이 있음을 명심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세이퍼트 플랫폼 상에서의 자금 및 데이터 흐름에 대해 설명하는 시간과 세이퍼트 발전방향에 대한 발표가 진행됐다. 마지막 순서로는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사안에 대해 투자자들과 자유롭게 토론하는 시간을 가졌다.

박소영 페이게이트 대표는 질의응답에서 "이번 토론회는 세이퍼트 플랫폼을 사용해 직접 P2P금융사에 투자하고 있는 투자자들의 의견을 듣고 업계의 발전 방향에 대해 논의하는 자리"라며 "토론회에서 모인 의견들을 세이퍼트 서비스 개선방향에 적극 반영하고 이와 같은 투자자 소통 채널을 정기적으로 열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또 박 대표는 "페이게이트는 플랫폼 사업자로서의 중립성을 유지하고 P2P 사업자에 대한 실사를 보다 강화하겠다"며 "허용된 범위의 정보를 기반으로 한 모니터링으로 이상 거래 탐지 활동도 수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2018년 7월 11일 수요일

Title: PayGate, “KYC Account Authentication” based on Blockchain Technics

PayGate, “KYC Account Authentication” based on Blockchain Technics 


































PayGate, electronic payment (PG) service provider, announced on 12th that it will launch the service that authenticates identities of users through their accounts, which is called as “KYC Account Authentication.”

The service allows the payment to be transferred only when Sender and Receiver are recognized as consistency, which is one of the alternatives to complete certification if Public Electronic Certificate expires.

For KYC Account Authentication, the system will open Penny test by sending a small amount (1 KRW WON) to the merchant and authenticate via internal control to make sure its intention. PayGate announced that the service is no longer accessible to only few appointed persons but the company itself as well.

Besides, the result of KYC authentication will be recorded on Blockchain, which supports as an evidence if any discrepancy exists in trading partners.

The service will first be open to cloud funding members using Seyfert FinTech platform for P2P business. “We will provide free charge for our customers and charge merchant clients KRW 390/ per ticket to promote our service,” said an official of PayGate.


페이게이트, KYC 계좌인증 서비스 출시

페이게이트(대표 박소영)가 최근 KYC 계좌인증 서비스(KYC Bank Account Certification)를 출시했다고 12일 밝혔다.

페이게이트 관계자는 "의무 사용이 폐지된 공인인증서를 대체할 인증 수단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크다"며 "이번에 출시한 KYC 계좌인증 서비스는 공인인증서에 버금가는 강력한 인증 수단"이라고 했다.

KYC 계좌인증은 송금자와 수신자가 일치해야만 약속된 금액을 전달하는 작동 원리를 갖고 있다. 또한 기존의 인증 방법과 달리 기업 내 특정 인원이 아닌 기업이 인증의 주체가 되는 구조다.

업체 관계자는 "KYC 계좌인증 서비스는 예금주명을 정확히 확인할 수 있는 새로운 인증 서비스"라며 "페니테스트와 내부통제 절차를 함께 거쳐 인증하기 때문에 확실한 기업 의사를 알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동산 페이게이트 기술이사는 KYC 인증 결과를 블록체인에 기록해 거래 당사자 간 이견이 발생하면 증빙으로 사용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페이게이트는 KYC 계좌인증 서비스를 자사의 핀테크 플랫폼 '세이퍼트' 사용 크라우드펀딩 업체들에 우선 제공한다. 서비스 확산을 위해 일반 소비자에게는 무료로 공급한다. 아울러 기업 고객에게는 원가(건당 390원)로 제공할 예정이다.


  기사링크